포블게이트, 가상자산 사업자 신고 접수 완료… 거래소 운영 지속

ISMS 인증, AML 시스템 구축 등 특금법 대비 모든 노력 총동원
“은행 실명 계좌 획득만 남았다, 이제 다시 시작”

2021-09-27 11:54 출처: 포블게이트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9월 27일 -- 가상자산 거래소 포블게이트(대표 이철이)가 24일 금융정보분석원(FIU)에 가상자산 사업자 신고서 제출을 최종 완료했다고 27일 밝혔다.

포블게이트는 이번 가상자산 사업자 신고를 비트코인을 기초 자산으로 코인 간 거래를 지원하는 비트코인(BTC) 마켓으로 진행했으며, 금융당국의 가이드라인에 따라 23일 BTC 마켓을 오픈하고 원화 마켓을 일시적으로 운영 중단했다.

또 ‘특정 금융거래정보의 보고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이하 특금법)’ 개정안에 대비해 △정보 보호 및 관리 체계 인증(ISMS) △자금세탁방지(AML) 시스템 구축 △내부 통제 규정 매뉴얼 및 고객 정보 확인 절차 강화 등 필요한 요건을 갖추기 위한 모든 노력을 해왔다.

포블게이트는 가상자산의 안전한 거래 환경 조성과 투자자 보호를 위해 모든 임직원이 신고 수리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며 이번 가상자산 사업자 신고를 통해서 산업의 건전한 성장을 도모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포블게이트는 BTC 마켓 오픈과 관련해 KYC 인증과 마케팅 수신 동의를 완료한 회원에게 10월 22일까지 한 달간 거래 수수료 무료 혜택을 제공하며, 내부 시스템을 강화하고 은행 실명 계좌 확보를 이른 시일 안에 마무리해 원화 마켓을 다시 오픈할 계획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